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벤츠녀 안유정
 
당신의 여친룩
이현민 트레이너
 
인스타녀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테러가 벌어졌을 때 어느 공직자가 한 일
 글쓴이 : 용감한형제
조회 : 2,822   추천 : 0   비추천 : 0  

런던 한복판에서 테러가 일어났습니다. 22일(현지시간), 런던 의사당 근처였죠.

테러 용의자를 막아섰던 한 경찰관이 칼에 찔려 쓰러졌습니다. 다른 경찰들은 주변에 있던 시민을 대피시키고 있었고요.

?

그 때 양복 차림의 한 중년 남성이 쓰러진 경찰관에게 달려갔습니다.

곧바로 인공호흡과 심장 마사지를 했죠. 응급구조 대원이 도착할 때까지 온 힘을 다했지만 결국 경찰관은 숨을 거두고 맙니다.

?

이 양복 차림 남성은 토비아스 엘우드. 영국 외무차관이자 보수당 하원의원입니다.

대위로 제대한 군인 출신이었고요. 테러 당시에는 동료 의원들과 의사당 주변을 걷고 있었다고 합니다.

테러가 일어나자 동료 의원과 시민들은 경찰의 지시에 따라 모두 대피했지만, 엘우드 차관은 홀로 쓰러진 경찰에게 달려가 응급처치를 한 겁니다.

이 이야기는 주변에서 찍은 사진이 온라인을 통해 퍼지며 알려졌습니다.

엘우드 차관의 용기에 동료 의원들은 정파를 뛰어넘어 일제히 경의를 표했습니다.

벤 하울렛 공화당 의원은 트위터에 "그는 진정한 영웅"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팀 패런 자유민주당 대표도 "순수하고 단순하면서도 영웅적인 일을 해 의원의 명예를 높였다"고 평했습니다.

?



이 양복 차림 남성은 토비아스 엘우드. 영국 외무차관이자 보수당 하원의원입니다.

대위로 제대한 군인 출신이었고요. 테러 당시에는 동료 의원들과 의사당 주변을 걷고 있었다고 합니다.

테러가 일어나자 동료 의원과 시민들은 경찰의 지시에 따라 모두 대피했지만, 엘우드 차관은 홀로 쓰러진 경찰에게 달려가 응급처치를 한 겁니다.

이 이야기는 주변에서 찍은 사진이 온라인을 통해 퍼지며 알려졌습니다.

엘우드 차관의 용기에 동료 의원들은 정파를 뛰어넘어 일제히 경의를 표했습니다.

벤 하울렛 공화당 의원은 트위터에 "그는 진정한 영웅"이라는 글을 남겼습니다.

팀 패런 자유민주당 대표도 "순수하고 단순하면서도 영웅적인 일을 해 의원의 명예를 높였다"고 평했습니다.

?

엘우드 차관은 테러와 악연이 깊습니다.

500여 명의 사상자를 낳은 2002년 인도네시아 발리 나이트클럽 테러에서 동생을 잃었거든요.

엘우드 차관은 당시 직접 현지에 가서 동생의 시신을 수습해왔습니다.

?

테러의 트라우마가 남았을 법도 한데, 그는 눈앞에서 벌어진 테러 현장을 피하지 않았습니다.



시민들과 함께 대피해야 당연했지만, 그는 남아서 사람을 구하려 했지요.

그의 이야기는 지구 반대편 우리나라에서도 큰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공직자로서, 전직 군인으로서 해야 할 '참다운 행동'이 무엇인지에 대해 그가 알려주고 있기 때문일까요??

테러가 벌어졌을 때 어느 공직자가 한 일


추천 : 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6397 야간당직 서는 여성 공무원들..jpg SUPERMAGAZINE 07-16 1531 1 0
6396 편의점에서 권투했던 썰 [ONE] No.1 07-16 1080 0 0
6395 대구 현대백화점 지나친 더위로 스프링클러 오작동.jpg HUGOBOSS 07-16 1044 0 0
6394 최저임금인상으로 자영업자 다망한다는 말이 웃긴이유 (11) HUGOBOSS 07-16 1249 1 1
6393 브라우니 만들기 [ONE] No.1 07-16 571 0 0
6392 층간소음 보복용 골전도 우퍼 ManchesterCity 07-16 934 0 0
6391 끔찍한 동물확대 현장 ManchesterCity 07-16 901 0 0
6390 고통보다 참을 수 없는 것 北斗七星 07-16 918 0 0
6389 정직한 중고차딜러.jpg 폭군쇼군 07-16 1255 0 0
6388 요즘 열도 예능 출연진 ONEPIECE 07-16 724 0 0
6387 쭈니형의 줄임말 맞추기 SUPERMAGAZINE 07-16 280 0 0
6386 이병철 제사 지내러 가는 차들 北斗七星 07-16 1001 0 0
6385 세계가 인정한 중국 Oneeyedjack 07-16 931 0 0
6384 영국의 햄버거 용감한형제 07-16 735 0 0
6383 마지막 45분 용감한형제 07-16 835 0 0
6382 유명 관광지 프라하 방값 수준 SUPERMAGAZINE 07-16 896 0 0
6381 프듀48) 나이가 들수록 체력이 떨어진다는 연습생 처자 [ONE] No.1 07-16 745 0 0
6380 저는 그냥저냥 먹고사는 자영업자입니다.(보배펌) ManchesterCity 07-16 1119 0 0
6379 정시퇴근을 칼퇴라고 부르는 이유 北斗七星 07-16 775 0 0
6378 시미켄과 결혼한 여자 [ONE] No.1 07-16 1420 0 0
6377 한국인은 죄다 죽일거라던 극우주의자 일본인의 최후 용감한형제 07-16 1439 0 0
6376 신개념 파업 Oneeyedjack 07-16 892 1 0
6375 자네 어머니가 흑인인가? ManchesterCity 07-16 1253 0 0
6374 요즘 한강 공원에서 벌어지는 실랑이 北斗七星 07-16 979 0 0
6373 노래에 울림이 없다고 초청을 거절당한 브루노마스 ONEPIECE 07-16 1234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