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인형미모 모델 지
 
bj김빙빙
스포엑스 오다은
 
운동하는 솜생님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日 유명 밴드 신곡 가사 논란.JPG
 글쓴이 : ONEPIECE
조회 : 2,476   추천 : 0   비추천 : 0  

風に棚引くあの旗に 古よりはためく旗に

(카제니 타나비쿠 아노 하타니 이니시에요리 하타메쿠 하타니)

바람으로 ?? 뻗쳐진 저 깃발에 오래전부터 펄럭이는 깃발에



意味もなく?かしくなり ?み上げるこの?持ちは何

(이미모 나쿠 나츠카시쿠나리 코미아게루 코노 키모치와 나니)

아무 이유 없이 그리워지는 ??? 복받쳐 오르는 이 감정은 뭘까?


胸に手をあて見上げれば 高鳴る血潮 誇り高く

(무네니 테오 아테 미아게레바 타카나루 치시오 호코리 타카쿠)

가슴에 손을 얹고 올려다보면 끓어오르는 피 그리고 긍지는 더 높게

この身?に流れゆくは ?高きこの御?の御?

(코노 신타이니 나가레유쿠와 케다카키 코노 오쿠니노 미타마)

이 몸에 흐르는 건 고귀한 이 나라의 혼


さぁいざ行かん 日出づる?の 御名の下に

(사아 이자 유칸 히이즈루 쿠니노 미나노 모토니)

자 나아가자 해가 떠오르는 나라[일본]의 어명하에


どれだけ?き風吹けど ?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燃ゆる御?は 挫けなどしない

(보쿠라노 모유루 미타마와 쿠지케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타오르는 혼은 꺾이지 않는다


胸に優しき母の? 背中に?き父の?え

(무네니 야사시키 하하노 코에 세나카니 츠요키 치???노 오시에)

가슴에 다정한 엄마의 목소리 등에는 강한 아빠의 가르침

受け?がれし?史を手に 恐れるものがあるだろうか

(우케츠가레시 레키시오 테니 오소레루 모노가 아루다로카)

이어 받은 역사를 손에 잡으면 무서워할 것이 있을까?


一時とて忘れやしない ?るべきあなたのことを

(히토 토키토테 와스레야 시나이 카에루베키 아나타노 코토오)

한순간이라고 생각하여 잊지 않을거야 돌아가야 할 당신을

例えこの身が滅ぶとて 幾?千代に さぁ?き誇れ

(??토에 코노 미가 호로부토테 이쿠이쿠치요니 사아 사키호코레)

설령 이 몸이 쇠했다하여도 몇 천대에 걸쳐 자아 무성히 피어나라


さぁいざ行かん 守るべきものが 今はある

(사아 이자 유칸 마모루베키 모노가 이마와 아루)

자 나아가자 지켜야할 것이 이제는 있다


どれだけ?き風吹けど ?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沸る決意は ?らぎなどしない

(보쿠라노 타기루 케츠이와 유라기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치밀어 오르는 결의는 흔들리지 않는다?


どれだけ?き風吹けど ?か高き波がくれど

(도레다케 츠요키 카제후케도 하루카 타카키 나미가 쿠레도)

아무리 강한 바람이 불어도 저 멀리 높게 파도가 쳐도

僕らの燃ゆる御?は 挫けなどしない

(보쿠라노 모유루 미타마와 쿠지케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타오르는 혼은 꺾이지 않는다


僕らの沸る決意は ?らぎなどしない

(보쿠라노 타기루 케츠이와 유라기나도 시나이)

우리들의 치밀어 오르는 결의는 흔들리지 않는다

?

?

?

?

RADWIMPS에서 6월 6일 발매한 신곡 , 히노마루 (일장기)?

?

?


무슨 군가인가 싶을정도의 미친 가사. 해외에서도 논란이 되자 결국 사과문 씀.




"나는 우리가 역사속에서 무슨 일이 한건지 잘 알고있다.?

그러나 이러한 역사적 사실이 우리가 조국과 국기에 대한 사랑을 표현할 수 없게 하는가?

?일본은 나의 하나뿐인 모국이며 나는 국기를 사랑한다."



사과문?



8월에 내한공연 함.

日 유명 밴드 신곡 가사 논란.JPG


추천 : 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6555 엄청 예쁜 여자와 썸타다 상처받는 과정 용감한형제 05-22 137 0 0
6554 여경 보고 치안조무사라 하지 마라 폭군쇼군 05-22 144 0 0
6553 페미들은 사나 욕 안 했는데요? 용감한형제 05-22 206 0 0
6552 존윅3 개봉한 해외근황 ONEPIECE 05-22 394 0 0
6551 남자 목 굵기의 중요성 [色안기부鬼] 05-22 610 0 0
6550 문프 취임 직후 일성 北斗七星 05-22 371 0 0
6549 고단한 여경의 삶 北斗七星 05-22 483 1 0
6548 엄마화분 몰래팔기 (2) SUPERMAGAZINE 05-22 577 0 0
6547 경찰의 협조 요청 폭군쇼군 05-22 562 0 0
6546 여자들의 소중한 비밀 (1) 용감한형제 05-22 989 0 0
6545 미국 고등학교의 파벌 종류 北斗七星 05-22 721 0 0
6544 제가 먼저 계산해도 될까요? [色안기부鬼] 05-22 662 0 0
6543 43년을 앞서 간 영화 Oneeyedjack 05-22 762 0 0
6542 우려가 현실로… 중국자본에 잠식당한 한국엔터 北斗七星 05-22 501 0 0
6541 소지섭 열애 기사 뜬금 흥분하시는 분들 HUGOBOSS 05-22 516 0 0
6540 10년만에 아바타 기록 깨버린 엔드게임 용감한형제 05-22 415 0 0
6539 신이 존재하지 않는다고 증명가능한가요??? ONEPIECE 05-22 780 0 0
6538 늠름한 출동 ManchesterCity 05-22 623 0 0
6537 구글에서 블랙위도우를 검색해봤다 폭군쇼군 05-22 1048 0 0
6536 대법원 4500원 구내식당.jpg HUGOBOSS 05-22 859 0 0
6535 어른이 되었다 느끼는 순간 SUPERMAGAZINE 05-22 745 0 0
6534 난이도 최상 도플갱어 퀴즈.jpg 용감한형제 05-22 675 0 0
6533 진정한 여성 경찰 용감한형제 05-22 789 0 0
6532 오늘 올림픽공원이 난리난 이유 [ONE] No.1 05-22 1234 0 0
6531 중고나라 역대 최단시간 판매완료 용감한형제 05-22 1344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