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모델 홍다솜
 
하서빈 트레이너
정인혜 시구
 
모델 박다현 인스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역대급 친일파 연예인 등장..
 글쓴이 : 용감한형제
조회 : 6,420   추천 : 0   비추천 : 0  

최시원 도요토미 히데요시 좋아한다고 말했는데
작년에 키우던 개새끼가 사람물어 죽였던 그넘일세.. 

역대급 친일파 연예인 등장..


추천 : 0


발탄 18-10-12 20:35
 
용어에 문제가 있군요 우리가 흔히 친일파라고 욕하는 놈들은 일제시대에 친일행위를 한 민족반역자들 반민족행위자들을 말하는겁니다 그걸 반민족행위자들이 집권하면서 친일파라는 용어를 사용하게 만든거죠 그들 입장에서는 친일파라는 용어는 굉장히 자신들을 미화시키는 용어였으니깐요 마치 일본을 좋아하는 사람들이란 뜻처럼 들리게 만든겁니다 원래는 그냥 민족을 배신하고 나라를 팔아먹은 놈들인데 말입니다 사실 친일 친미 친중 친러 우리나라 입장에서 다 필요한겁니다 다시 말해서 일본을 좋아한다고 일본의 특정인을 좋아한다고 욕할 수는 없습니다 그런건 그냥 개인의 자유이고 존중받아야할 취향일뿐입니다 우리가 욕해야 하는건 예전 반민족행위자들과 그들을 옹호하는 지금 시대에 인간들 그리고 반성 안하는 일본 극우세력입니다 앞으로는 친일파가 아니라 민족반역자나 반민족행위자라고 해야합니다
smp1st 18-10-13 02:40
 
뭐라는겨?
그니까 위에놈 말인즉슨  도요토미히데요시를 좋아한다는게 개인 취향이니 존중해줘라는거냐?  허허..참나..
달인석 18-10-13 05:50
 
이런것도 개인취향이라고 포장하다니
어이가 없다
별의 별인간들이 다있구나
뚜구리 18-10-15 08:12
 
네 이눔들 정신차려...떼끼.
똥인지 된장인지를 못가리냐
도요토미가 일본인이라 싫어해서도 안되고 그의 사상에서 배울점이 있다면 존중할수도 있는거다
우리가 공자나 석가모니를 존중하듯이..
그건 개인 취향이고..
진정 우리의 적은 친일파 쪽바리 앞잡이 새키들 저들 배부르자고 같은 민족 등쳐먹은 앞잡이 개 호 로 들이고
지금도 자신들의 잘못을 인정하지 않는 일본 원숭이들이지 ...
그렇다고 해서 일본 전체를 욕해서도 안되고 그들 민족에게서도 배울점이 있다면 배워야 하는것이다.
원수에게도 배울점이 있다했건만..네이눔들 밥은 먹고 댕기냐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5470 일본책 정발하던 출판사의 위기 HUGOBOSS 10-21 46 0 0
5469 근대 일본군 무장 폭군쇼군 10-21 87 0 0
5468 오즈의 마법사 도로시의 충격적이고 비참한 일생 [色안기부鬼] 10-21 136 0 0
5467 박찬호가 말하는 전설의 이단옆차기 사건 썰 용감한형제 10-21 153 0 0
5466 남자들 RPG게임의 시작점.jpg Oneeyedjack 10-21 247 0 0
5465 나이 먹어가면서 알게 된 것들.jpg [ONE] No.1 10-21 277 0 0
5464 개장 사흘 만에 엉망된 中 ‘핑크뮬리’ 공원 SUPERMAGAZINE 10-21 294 0 0
5463 진정한 코미디언 정신을 갖고 아내에게 잡혀사시는 분 용감한형제 10-21 334 0 0
5462 어스밴딩의 위대함 北斗七星 10-21 287 0 0
5461 90년대 시트콤 용감한형제 10-21 253 0 0
5460 연애 도우미 ONEPIECE 10-21 425 0 0
5459 멤버한테 혐성질 부렸던거만 빼면 완벽한 가수 HUGOBOSS 10-21 558 0 0
5458 카카시의 통찰력 北斗七星 10-21 365 0 0
5457 이재명 “국민 세금 지원받으면 회계 투명이 기본” Oneeyedjack 10-21 245 0 0
5456 부산남자들이 노래예약하는법을 본 전라도사람 北斗七星 10-21 424 0 0
5455 아들 극딜하는 어머니 SUPERMAGAZINE 10-21 362 0 0
5454 황교익 말이 신뢰하기 어려운 이유 [ONE] No.1 10-21 439 0 0
5453 레즈비언의 시각에서 본 페미니즘 [色안기부鬼] 10-21 468 0 0
5452 죽어서도 능욕당하는 성녀 [ONE] No.1 10-21 743 0 0
5451 자식의 자살을 겪은 아버지 SUPERMAGAZINE 10-21 345 0 0
5450 17년차 예능PD 나영석 감독의 눈썰미 Oneeyedjack 10-21 572 0 0
5449 독립 운동가가 말하는 친일파와 독립 운동 [ONE] No.1 10-21 350 0 0
5448 [단독] 주인 몰래 설치까지...도넘는 인터넷 광케이블 경쟁 폭군쇼군 10-21 519 0 0
5447 부산영화제에 간 와썹맨 SUPERMAGAZINE 10-21 246 0 0
5446 명작들의 해 1994년 北斗七星 10-21 423 0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