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이소희 트레이너
 
치어리더 최고 甲
신수지 피지컬
 
채보미 실사버전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내가 걔보다 못한게 뭐냐" 라이벌 험담하는 A
 글쓴이 : 익명
조회 : 30,576   추천 : 1   비추천 : 0  
내가 걔보다 못한게 뭐냐" 라이벌 험담하는 A

◇“나를 왜 B처럼 못 만들어요?” 신예스타로 주목받고 있는 배우 A양이 요즘 떠오른 신예 B를 겨냥한 발언이 구설수에 오르고 있습니다. A는 예쁜 외모와 활발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신인 배우인데요. 최근 주연급으로 급 성장한 B가 꽤나 부러웠나 봅니다. A양은 주위 사람들에게 대 놓고 “내가 B 보다 못한 게 뭐냐”, “내가 더 먼저 주연을 맡았었다”라며 공공연히 떠들고 다니는데요. 이를 본 연예계 관계자들은 “B보다 A양이 못한 것은 인성이다. 착한 얼굴로 사람들에게 함부로 대하는 게 큰 문제”라면서 “인기 얻으면 정말 큰일 날 연예인”이라며 혀를 끌끌 찼습니다.

◇중견스타 C는 자신에게 잘해주는 지인들에겐 통크게 돈을 잘 쓰지만 정작 자신이 월급을 주는 스태프에겐 돈을 쓰지 않는 ‘짠순이’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오랫동안 C의 로드매니저로 일했던 매니저가 암에 걸렸다는 소식에도 병문안조차 안갔다고 하는데요. 이 매니저는 병원비도 없어 쩔쩔맬 정도였다고 합니다. 평소 매니저가 C의 전화를 대신 받고 스케줄을 진행해주는 건 물론 C의 집 냉장고 정리, 집안 가재도구 고치는 것까지 다 봐주고 C가 잠드는 것까지 확인해야 할 정도로 24시간 C를 그림자처럼 따라다니며 노력했다고 하네요. C를 위해 오랫동안 고생한 자신에게 매정하게 대하는 C에게 앙심을 품은 매니저가 그를 난처하게 하는 증거를 공개해 C가 곤경에 빠졌다고 합니다.

◇요즘은 스타가 운영하는 매니지먼트사들이 정말 많습니다. 또, 자신의 얼굴과 이름을 내걸고 하는 만큼 배우 영입에도 적극적인 분위기인데요. 역시 회사를 차린 D의 움직임이 최근 들어 정말 남달랐다고 합니다. FA가 됐다고 소식이 들리는 배우마다 직접 만나고 다닌 것입니다. D가 워낙 열심인 모습에 회사에서도 가만히 있을 수 없었겠죠. D에게 FA에 나온 배우들의 리스트를 만들어 준 것인데요. 하지만, 만나볼 배우가 너무 많아지니까 D도 의욕이 떨어진 것일까요. 몇몇 배우에 대해서는 “내가 이런 애들까지 만나봐야 해?!”라고 말해 회사 관계자를 당황하게 했다고 합니다. ‘이런 애들’은 과연 누구였을까요. 만약 그 회사에 들어가게 돼 그 사실을 안다면 무척 섭섭해할 것 같습니다.

◇가수 E는 전성기 때 성격이 안좋기로 유명했는데요. 그래서 함께 일했던 스태프들과 끝이 좋지 않은 걸로도 유명합니다. 몇년전 E와 함께 일했던 매니저의 일화인데요. 한번은 E와 매니저가 오락실에서 격투 대전 게임을 하고 있었는데, 그 장면을 옆에서 지켜본 매니저의 지인이 “너는 정말 성격이 좋은 것 같다”며 엄지손가락을 올렸답니다. 매니저가 E에게 일부러 져주고 있는 걸 파악한건데요. 매니저는 왠지 E에게 져주지 않으면 큰일날 것 같아서 그랬다네요. 그 매니저도 E와 결별은 그리 매끄럽지 않았습니다. 

◇요즘에는 작품이 공개되기전에 홍보를 위해 주연배우들이 티저 영상을 찍는 게 일반적이 됐습니다. 최근 배우 F도 티저 영상을 찍기 위해 촬영장을 갔지만 결국 작업이 무산되었다고 하네요. 이유를 알아보니 자신을 너무 오랬동안 대기시킨 것에 화가 나서 중간에 촬영장을 떠났다고 하네요. 한 관계자는 “예상보다 많이 기다리게 한 제작진도 그렇지만 그것을 참지 못하고 돌아가는 배우의 행동도 아쉽다”고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내가 걔보다 못한게 뭐냐" 라이벌 험담하는 A


추천 : 1


jockBAL 17-03-04 01:51
 
C 양 궁금합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457 정계, 재계, 관가 쪽 소문과 뉴스 그리고 찌라시 익명 07-31 24305 1 0
456 7월 최신 찌라시) 짤막한 두가지 찌라시 소식 익명 07-24 31993 1 0
455 [2017년6월 증권가찌라시] 최근 히트 드라마 배우 K와 정치부 기… 익명 06-26 49856 1 0
454 혹시나...'내보낸 연습생 F '프로듀스 101'서 대… 익명 06-16 31479 1 0
453 감히 내 친구랑 바람을 피워? 익명 06-09 26462 1 0
452 돈 급해 위험한 행사 강행하려는 연예인 A 익명 06-02 27118 1 0
451 유난히 가슴이 처진 여배우 A 익명 05-26 49070 1 0
450 간략한 우병우 사단의 명단 익명 05-20 26382 1 0
449 단역 여배우와 스캔들 낸 유부남 배우 A 익명 05-19 24139 1 0
448 2017년 5월 13일 뜬 찌라시 익명 05-14 45358 1 0
447 여배우들 공략에도 넘어가지 않는 배우 A 익명 05-12 22928 1 0
446 매니저에게 개똥 치우기 시키는 연예인 A 익명 04-28 16849 1 0
445 한 작품에서 눈 맞은 연예인 A와 B 익명 04-21 31516 1 0
444 [2017년 4월 증권가 찌라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배우 A,… (1) 익명 04-14 54259 1 0
443 끊임없이 새 남자 찾는 A 익명 04-08 33140 1 0
442 스태프에게까지 추파던지는 A 익명 04-01 25601 1 0
441 괴팍한 성격탓에 기피 1호된 여배우 A 익명 03-30 18842 1 0
440 겉은 소박, 속은 안하무인 이중인격의 배우 A 익명 03-24 19164 1 0
439 배우 A와 B의 키스신, 배우 E와 F의 새로운 연애? (1) 익명 03-21 39914 1 0
438 소속사 관계자와 핑크빛 무드 보이는 배우 A 익명 03-11 26348 1 0
437 [2017년 3월 증권가 찌라시] 최강 미모 걸그룹 멤버 열애설, 재… 익명 03-06 56633 1 0
436 내가 걔보다 못한게 뭐냐" 라이벌 험담하는 A (1) 익명 03-03 30578 1 0
435 법조계 가십 짧은 글 익명 02-24 26317 1 0
434 괴팍한 성격탓에 기피 1호된 여배우 A 익명 02-24 20283 1 0
433 몸매가 좋은 미녀스타 C, 걸그룹에서 센터 역할을 맡고 있는 E … (1) 익명 02-17 48604 1 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