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이슈.유머

카툰/애니

트레이너 이현민
 
KIA 배트걸
건강한 소유
 
프로야구 포카리

로그인


자동

 회원가입
 아이디/패스워드찾기

연예/스포츠

네티즌포토

최근댓글

 
[2017년 4월 증권가 찌라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배우 A, 미녀 스타 B, 최근 주연급 배우로 급부상한 C, 올해 소속사를 이적한 D
 글쓴이 : 익명
조회 : 49,839   추천 : 1   비추천 : 0  

받은글)


◇요즘 한참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배우 A는 사실 불우한 환경에서 자랐다고 합니다. 

그러다 보니 따뜻한 사랑이 간절해 이성과의 만남에 더욱 집착했던 것 같은데요. 

또, 끊임없이 새로운 남자를 사귀며 과거를 지우는 행태로 관계자들로 하여금 두 손 두 발 다 들게 한 모양입니다. 

이를 두고 A를 잘 아는 측근은 “A가 데뷔 초부터 남자가 끊이지 않는 사주라고 자랑을 했을 정도니 더 말하면 입아프다”고 했습니다. 

부디 A가 이제는 과거의 상처를 잘 치유하고 한 남자에 잘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랄 뿐입니다. 




◇미녀 스타 B가 왕성하게 활동하며 출연작마다 화제를 모으고 있는데요. 

여러 프로그램에서 ‘양파’와도 같은 매력을 발산하고 있습니다. 

B는 연예계 활동을 굳이 하지 않아도 ‘품위유지’에 문제가 없는 부잣집 딸로 알려져 있어 ‘작품 욕심’을 불태우는가 아닌가 하는 추측을 낳고 있어요. 

그런데 한 연예계 관계자는 “B가 요즘 열심히 활동하는 건 작품에 대한 욕심도 있겠지만, 경제적으로 풍족했던 가세가 기울어 B가 돈을 많이 벌어야 하는 이유도 있다”고 말하더군요.




◇최근 주연급 배우로 급부상한 C는 팬들에게 예전보다 더 멋있어 보인다는 말을 자주 듣는다는데요. 

많은 이들이 ‘카메라 마사지’가 아니냐는 추측을 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여러 작품에 많이 나오고, 카메레 앞에 서는 빈도수가 늘어나며 자연스럽게 사람들의 눈이 C의 외모에 적응이 된 게 아니냐는 건데요. 

실제 C의 미모가 최근 빛나는 비결은 ‘카메라 마사지’가 아니라 ‘경락 마사지’라네요. 

수천만원짜리 최고급 경락 마사지를 애용한다는데요. 

그 마사지를 받으며 부쩍 외모에 대한 찬사가 많아졌다고 하니 헛돈을 쓴 건 아닌듯 합니다.  




◇“나 너네 소속사 가면 안될까?” 올해 소속사를 이적한 D에게 특별한 사연이 있다고 합니다. 

D는 평소 톱스타 연예인 친구들과의 친분을 과시했는데요. 

문제는 스타 친구들을 둔 덕에 자신도 톱스타라고 생각하는 착각에 빠졌습니다. 

그래서 전 소속사에 자신의 친구들 이름을 들먹이며 벤 차량을 요구하는 등 말이 많았는데요. 

결국 소속사를 이적하는 과정에서도 친구들의 도움을 제대로 받았다고 합니다. 

D는 톱스타 친구들이 있는 소속사에 가고싶어 꾸준히 러브콜을 보냈다고 하는데요. 

결국에는 일이 잘 풀리지 않아 타 소속사로 이적을 알아보는 과정에서 톱스타E에게 전화를 걸었다고 하는데요. 

D의 부탁에 E는 바로 회사측에 얘기를 했고, 불가능했던 소속사 이적이 이뤄졌는데요. 

한 연예계 관계자는 D에 대해 “D가 전혀 스타성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톱스타 감은 아니다. 

친구들이 톱스타일 뿐”이라면서 “D가 언제까지 이들과 우정을 지키며 살아갈지 답답하다”며 한숨을 내쉬었습니다.

[2017년 4월 증권가 찌라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배우 A, 미녀 스타 B, 최근 주연급 배우로 급부상한 C, 올해 소속사를 이적한 D


추천 : 1


BAD ASS| 17-04-14 15:34
 
A : ㅇㅅㅂ
B : ㅇㅎㄴ
C : ㄱㅅㅇ
D : ㄱㅈㅎ
 
 

게시물이 없습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천
455 [2017년6월 증권가찌라시] 최근 히트 드라마 배우 K와 정치부 기… 익명 06-26 31482 1 0
454 혹시나...'내보낸 연습생 F '프로듀스 101'서 대… 익명 06-16 20634 1 0
453 감히 내 친구랑 바람을 피워? 익명 06-09 18515 1 0
452 돈 급해 위험한 행사 강행하려는 연예인 A 익명 06-02 19929 1 0
451 유난히 가슴이 처진 여배우 A 익명 05-26 35422 1 0
450 간략한 우병우 사단의 명단 익명 05-20 21021 1 0
449 단역 여배우와 스캔들 낸 유부남 배우 A 익명 05-19 18454 1 0
448 2017년 5월 13일 뜬 찌라시 익명 05-14 36588 1 0
447 여배우들 공략에도 넘어가지 않는 배우 A 익명 05-12 18882 1 0
446 매니저에게 개똥 치우기 시키는 연예인 A 익명 04-28 15772 1 0
445 한 작품에서 눈 맞은 연예인 A와 B 익명 04-21 28189 1 0
444 [2017년 4월 증권가 찌라시]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배우 A,… (1) 익명 04-14 49842 1 0
443 끊임없이 새 남자 찾는 A 익명 04-08 30871 1 0
442 스태프에게까지 추파던지는 A 익명 04-01 23897 1 0
441 괴팍한 성격탓에 기피 1호된 여배우 A 익명 03-30 17573 1 0
440 겉은 소박, 속은 안하무인 이중인격의 배우 A 익명 03-24 17749 1 0
439 배우 A와 B의 키스신, 배우 E와 F의 새로운 연애? (1) 익명 03-21 36964 1 0
438 소속사 관계자와 핑크빛 무드 보이는 배우 A 익명 03-11 24151 1 0
437 [2017년 3월 증권가 찌라시] 최강 미모 걸그룹 멤버 열애설, 재… 익명 03-06 53932 1 0
436 내가 걔보다 못한게 뭐냐" 라이벌 험담하는 A (1) 익명 03-03 28909 1 0
435 법조계 가십 짧은 글 익명 02-24 25302 1 0
434 괴팍한 성격탓에 기피 1호된 여배우 A 익명 02-24 19289 1 0
433 몸매가 좋은 미녀스타 C, 걸그룹에서 센터 역할을 맡고 있는 E … (1) 익명 02-17 45565 1 0
432 뜨고 나서 안하무인된 A와 B 익명 02-17 17305 1 0
431 문란한 사생활로 매니저들 골탕먹이는 A 익명 02-10 41390 1 0
 1  2  3  4  5  6  7  8  9  10